위키낱말사전, 말과 글의 누리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한국어[편집]

IPA/t͡ɕʌ̹ɭ/
발음[]
국어의 로마자 표기
Revised Romanization
jeol
매큔-라이샤워 표기
McCune-Reischauer
chŏl
예일 표기
Yale Romanization
cel

명사 1[편집]

  • 1. 승려가 불상을 모신 전각을 중심으로 불도(佛道)를 닦으며 교법을 펴는 집.
  • 절을 찾아 마음을 수양해야겠다.
  • 초파일 날 절에 가다.
  • 마음이 불안해지면 절을 찾는다.
  • 절에선 다섯 시면 아침 공양인데 저자의 중생들은 열 시가 넘어도 밥 먹을 생각을 안 하는구나.≪김성동, 만다라≫
  • 오늘은 초파일이라, 절에 가서 꼭 불공을 드려야 하니….≪임동권, 끈 떨어진 뒤웅박≫
  • 스님께서는 어느 절에 계십니까?≪송기숙, 녹두 장군≫
  • 속담: 절에 가면 중이 되라: 자신이 처한 상황에 맞게 처신하라는 뜻.

관련 어휘[편집]

명사 2[편집]

  • 1. 사람을 만났을 때, 혹은 특별한 의식에서 머리와 몸을 숙여서 예의를 표시하는 것. 인사하는 방법 가운데 하나이다. 공경하는 정도나 상황 및 대상에 따라 하는 방법이 다르다.
  • 선생님께 절을 하다.
  • 시집가기 전에 큰 절하는 법을 잘 배워야 한다.
  • 절을 드리다.
  • 절을 받다.
  • 절을 올리다.
  • 손을 높이 치켜들어서 공손히 절 한 번 하고 그대로 엎드려서 한바탕 통곡하였다.≪홍명희, 임꺽정≫
  • 작자는 텁석부리한테 코가 땅에 닿게 절부터 했다.≪송기숙, 녹두 장군≫
  • 이거 어린애한테 절은 못 받을망정 이런 망신이 어디 있어?≪박경리, 토지≫
  • 춥다, 방에 들어가 있어라. 절은 무슨 절. 얼굴 보면 됐다.≪한수산, 유민≫
  • 그가 절을 마치자 어머니가 술을 땅에 비우고 다시 술 한 잔을 따라서 무덤 주변에다가 뿌렸다.≪한승원, 해일≫

명사 3[편집]

  • 어원 :
  • 1. 주어와 서술어로 이루어진 통사적 단위의 하나로 더 큰 문장의 성분으로 쓰이는 단위.
  • 유의어: 마디
  • 4. '젓가락'의 강원, 충청, 경상도 지방의 사투리.
  • 절을 차려 상에 놓다.

어근[편집]

독음[편집]

  • 1. 다음 한자의 독음.
독음 대조 일람표
한자 베트남어 일본어(음독) 중국어(표준어) 중국어(광둥어)
zhè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이 문서에는 국립국어원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동일조건변경허락 2.0 대한민국 라이선스로 배포한 여러 인터넷 사전(우리말샘, 한국어기초사전, 한국어-영어 학습사전)의 내용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