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키낱말사전:대문

위키낱말사전, 말과 글의 누리
(Main Page에서 넘어옴)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Logo notext opaco per RC.png
한국어 위키낱말사전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위키낱말사전한국어를 비롯한 세계의 모든 언어의 모든 어휘를 수록하는 사전입니다. 누구나 참여가 가능하며, 언어와 낱말 풀이에 관심이 있으신 분은 언제나 환영합니다.
처음 방문하신 분은 첫걸음 문서도움말 문서를 읽어보시기 바랍니다.
현재, 한국어 위키낱말사전에는 290,245 개의 항목이 수록되어 있습니다.

«-와요»«-워요»의 바른 어법

일상 대화에서 동사나 형용사의 활용에 붙이는 조사 '-'는 친근한 뜻을 주면서 상대를 높일 때 쓴다.

  1. 여보, 오늘 저녁 일찍 들어.
  2. 오랜만에 만나서 참 반가.
  3. 가을 단풍이 정말 아름다.

조사 '-요'를 붙이려면 자연히 동사 또는 형용사를 활용시켜야 한다. 이때 '-요' 앞에 어떤 때에는 양성모음 'ㅘ'가 오기도 하고, 또 다른 때에는 음성모음 'ㅝ'가 오기도 한다. 동사활용은 대개 모음조화에 따라 이루어지지만, '-요'와 함께 쓰일 때에는 이 법칙이 적용이 안되는 경우가 잦다. 위의 보기에서 보듯이 '들어와요'이지 '들어워요'라고 말하지 않는다. 그런데 '들어와요'의 경우는 '들어오다'에서 활용된 말로 우리가 습관적으로 그렇게 쓰기 때문에 문제를 못 느끼지만, '반가워요'나 '아름다워요'의 경우에는 '반가와요', '아름다와요'가 혹시 맞지 않을지 선뜻 단정하기가 망설여진다.

이 문제는 한글 맞춤법 제4장 제2절 제18항에서 동사나 형용사의 어간의 끝 'ㅂ' 이 'ㅜ'로 바뀔 때는 바뀐 'ㅜ'로 적어야 한다고 예외 규정을 두고 있다. '반갑다'는 양성모음으로 이루어진 낱말이지만 활용에서 어간의 끝 자음 'ㅂ'이 'ㅜ'로 바뀌기 때문에 (반갑 > 반가 ㅂ > 반가우) 'ㅜ'와 'ㅓ'가 더한 모음 'ㅝ'를 '-요' 앞에 쓰는 것이 맞다. 일상 대화에서 흔히 쓰이는 '가깝다', '고맙다', '괴롭다', 아름답다' 따위의 낱말도 이와 마찬가지로 모두 '가까워요', '고마워요', '괴로워요', '아름다워요'로 쓰는 것이 맞고, 얼핏 듣기에 모음조화에 따라 쓴 '가까와요', '고마와요', '괴로와요', '아름다와요'는 맞춤법에 어긋나는 활용이다.

한걸음 더 나가서 이 예외 규정에 다시 예외 규정이 있는데, '돕다, '곱다'와 같이 어간의 끝 자음이 'ㅂ'이면서 동시에 단음절인 낱말은 비록 어간의 끝 자음 'ㅂ'이 'ㅜ'로 바뀌지만 언어생활에서 자연적으로 굳어진 '도와요', '고와요'라는 표기가 맞다.